최종편집
2019-08-23 오전 11:40:00
[로그인] [독자가입]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홍천뉴스
읍면동뉴스
정치의원
사회단체
체육축제문화
우리학교최고
사건사고
국방뉴스
미담사례
강원뉴스
전국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홍천알림마당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칭찬릴레이
맛집/멋집
관광여행
기자탐방
주요행사모임
2019-01-06 오후 1:24:18 입력 뉴스 > 홍천뉴스

홍천향교 유림, 겨울에도 한결같은 새벽 분향례



2019 기해년 새해가 밝았다. 음력으로 12월 초하루인 6일 새벽 6시30분, 홍천향교에는 90세의 원로유림부터 40대의 청년유도회 유림까지 소한(小寒)의 한파주의보도 뒤로한 채 어스름이 가득한 가운데 2019년 첫 분향례를 봉행했다.

 

 

홍천향교(전교: 최수옥)는 음력 초하루와 보름의 새벽에는 폭우가 쏟아져도 폭설이 내려도 강추위가 몰아쳐도 사계절 한번도 빠짐없이 유림들이 유건과 도포를 입고 성현들을 모신 대성전에 올라 분향례를 봉행한다.

 

 

이날 분향례에는 안동준(90) 원로유림, 김봉열(83) 원로유림, 엄경식(83) 전.전교, 홍계원(83) 전.전교, 홍상기(83) 전.유도회홍천지부장 등은 물론 최수옥(70) 전교, 최재철(81) 유도회홍천지부장, 황병대(69) 총무장의, 이희덕(68) 서석면유도회분회장, 이규대(61) 청년유도회장, 전상범(52) 전.청년유도회부회장과 안창용(52) 청년유도회총무 등 30여명이 대성전 뜨락에 서립해 집례의 창홀에 따라 헌관 및 재위자가 사배를 한다.

 

 

홍천은 전국 지자체 중 가장 넓은 제주도만한 면적으로 홍천유림들은 멀리는 40여km가 넘는 서석면과 30여km가 되는 남면에서, 20여km의 동면과 10여km의 북방면에서 새벽길을 달려오는 유림과 향교 근교에 있는 유림도 있지만 모두가 새벽 6시까지 향교에 입제하여 의복을 갖춘다.

 

 

한평생 홍천향교 유림으로 생활해 온 원로유림들은 이미 허리도 굽고 백발이 되어 풍상세월(風霜歲月) 홍천향교를 지키고 있는 1천년 가까운 느티나무처럼 큰 버팀목이 되었지만 매달 2번의 분향례에 참석해 유림 서로의 건강과 안부를 여쭙는다.

 

50~60여년을 홍천향교와 함께한 원로들은 “인의예지와 충과 효는 어느 한 순간에 이루어지는 것도 아니고 평생을 간직하고 생활하며 실천하는 것이다”며 “홍천향교는 젊은 유림들까지 맥과 전통을 잘 계승하고 있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최수옥 전교는 “홍천향교는 매년 새해맞이 행사, 도배례, 기로연, 성년의날 전통 관․계례식, 춘․추기석전대제, 풍년 및 군민안녕 기원제, 소외계층 집수리봉사, 학생 장학사업 등과 향교골 느티나무 선비와 만나다 프로그램 등 생활예절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해오고 있으며, 유도회지부와 청년유도회, 여성유도회, 각 읍면 유도회분회 등으로 구성되어 지역의 중심적 전통문화를 계승해오고 있다”고 밝혔다.

홍천인터넷신문(hci2003@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홍천인터넷신문 | 강원도 홍천군 홍천읍 마지기로 59-1 2층 | 제보광고문의 033)436-2000 | 팩스 033)436-2003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발행년월일 2009.4.28 | 등록번호 강원도 아00044호
발행인/편집인:김정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정윤
Copyright by hcinew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mail: hci2003@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