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09-24 오후 1:31:00
[로그인] [독자가입] [회원가입]
회사소개 | 독자(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홍천뉴스
읍면동뉴스
정치의원
사회단체
체육축제문화
우리학교최고
사건사고
국방뉴스
미담사례
강원뉴스
전국뉴스
오피니언
칼럼/사설
여론광장
홍천알림마당
자유게시판
인사이드
칭찬릴레이
맛집/멋집
관광여행
기자탐방
주요행사모임
2021-04-21 오후 3:36:44 입력 뉴스 > 관광여행

무궁화수목원에 길위에 펼쳐진 은하수를 만나다



홍천군(군수: 허필홍)은 국내 최초 무궁화를 테마로 조성한 홍천 무궁화수목원 명소 만들기 사업으로 추진한 소망의 집, 야간경관조명 사업이 지난 416일 준공했다고 밝혔다.

 

 

명소만들기 사업으로는 소망의 집을 비롯해 소망의 집까지 85m의 돌담길 설치와 야간조명 사업으로 수목원 입구, 돌담길을 따라 100여 미터 땅위에 설치한 루미스톤 길과 명소 주변 조명사업을 시행했다.

 

 

홍천군에서 제일 작은 소망의 집(9.03)은 무궁화가 미국식 영어에서 Rose of Shraon(샤론의 장미)으로 쓰고 읽히는 것에서 스토리텔링 한 공간으로 누구라도 찾아와 쉼과 위로,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조성했다.

 

 

소망의 집은 수목원 좌측 계절 꽃밭 끝에 위치해 마사 1,000여 톤으로 만든 작은 언덕 위에 설치했으며, 잔디와 단풍나무 두 그루, 화살나무와 측백나무 조경 위에 전통양식의 서까래가 있고 주황색 기와, 종탑이 있는 작고 예쁜 공간으로 설치했다.

 

 

야간조명사업으로 돌담길 사이 바닥 100여 미터 길에 루미스톤(발광대리석)으로 은하수를 연상케 하는 블랙홀, , , 물고기, 무궁화 장면을 신비롭게 연출해 수목원 주변 주목과 초화류에 영향을 미치지 않으면서 특별한 공간미를 느낄 수 있다.

 

 

또한, 무궁화수목원 입구, 소망의 집에도 은은한 투광조명으로 은하수 길과 어울림을 주었으며 특히, 루미스톤으로 설치한 은하수 길은 기존 야간조명과 차별화를 시도하며 강원도 내 최초로 시행한 사업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홍천군은 무궁화수목원 은하수 길을 423일부터 5월 말일까지 일몰 시간부터 밤 9시까지 한시적으로 점등할 계획이며, 2차 야간경관사업을 준공하여 7~8월 야간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허필홍 군수는 홍천군 명소 만들기 사업으로 추진한 소망의 집과 신비로운 은하수 길이 아이들과 어르신까지 함께 즐길 수 있는 건강놀이터가 되어 코로나19로 지친 군민들께 선물처럼 주어진 기쁨과 소망, 위로의 공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정윤 기자(hci2003@naver.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홍천인터넷신문 | 강원도 홍천군 홍천읍 마지기로 59-1 2층 | 제보광고문의 033)436-2000 | 팩스 033)436-2003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인터넷신문 등록일·발행년월일 2009.4.28 | 등록번호 강원도 아00044호
발행인/편집인:김정윤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정윤
Copyright by hcinew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E-mail: hci2003@naver.com